크게   작게   색상   

이전 | 목록 | 완료 | 오늘
1년 1독 신구약 함께읽기 - [9월7일] 전6-8,시119:97-119:120

전도서 6 장

1 내가 해 아래서 한 가지 폐단 있는 것을 보았나니 이는 사람에게 중한 것이라

 
   
2 어떤 사람은 그 심령의 모든 소원에 부족함이 없어 재물과 부요와 존귀를 하나님께 받았으나 능히 누리게 하심을 얻지 못하였으므로 다른 사람이 누리나니 이것도 헛되어 악한 병이로다

 
   
3 사람이 비록 일백 자녀를 낳고 또 장수하여 사는 날이 많을지라도 그 심령에 낙이 족하지 못하고 또 그 몸이 매장되지 못하면 나는 이르기를 낙태된 자가 저보다 낫다 하노니

 
   
4 낙태된 자는 헛되이 왔다가 어두운 중에 가매 그 이름이 어두움에 덮이니

 
   
5 햇빛을 보지 못하고 알지 못하나 이가 저보다 평안함이라

 
   
6 저가 비록 천 년의 갑절을 산다 할지라도 낙을 누리지 못하면 마침내 다 한 곳으로 돌아가는 것뿐이 아니냐

 
   
7 사람의 수고는 다 그 입을 위함이나 그 식욕은 차지 아니하느니라

 
   
8 지혜자가 우매자보다 나은 것이 무엇이뇨 인생 앞에서 행할 줄을 아는 가난한 자는 무엇이 유익한고

 
   
9 눈으로 보는 것이 심령의 공상보다 나으나 이것도 헛되어 바람을 잡으려는 것이로다

 
   
10 이미 있는 무엇이든지 오래 전부터 그 이름이 칭한 바 되었으며 사람이 무엇인지도 이미 안 바 되었나니 자기보다 강한 자와 능히 다툴 수 없느니라

 
   
11 헛된 것을 더하게 하는 많은 일이 있나니 사람에게 무엇이 유익하랴

 
   
12 헛된 생명의 모든 날을 그림자같이 보내는 일평생에 사람에게 무엇이 낙인지 누가 알며 그 신후에 해 아래서 무슨 일이 있을 것을 누가 능히 그에게 고하리요

 
   

전도서 7 장

1 아름다운 이름이 보배로운 기름보다 낫고 죽는 날이 출생하는 날보다 나으며

 
   
2 초상집에 가는 것이 잔치집에 가는 것보다 나으니 모든 사람의 결국이 이와 같이 됨이라 산 자가 이것에 유심하리로다

 
   
3 슬픔이 웃음보다 나음은 얼굴에 근심함으로 마음이 좋게 됨이니라

 
   
4 지혜자의 마음은 초상집에 있으되 우매자의 마음은 연락하는 집에 있느니라

 
   
5 사람이 지혜자의 책망을 듣는 것이 우매자의 노래를 듣는 것보다 나으니라

 
   
6 우매자의 웃음 소리는 솥 밑에서 가시나무의 타는 소리 같으니 이것도 헛되니라

 
   
7 탐학이 지혜자를 우매하게 하고 뇌물이 사람의 명철을 망케 하느니라

 
   
8 일의 끝이 시작보다 낫고 참는 마음이 교만한 마음보다 나으니

 
   
9 급한 마음으로 노를 발하지 말라 노는 우매자의 품에 머무름이니라

 
   
10 옛날이 오늘보다 나은 것이 어찜이냐 하지 말라 이렇게 묻는 것이 지혜가 아니니라

 
   
11 지혜는 유업같이 아름답고 햇빛을 보는 자에게 유익하도다

 
   
12 지혜도 보호하는 것이 되고 돈도 보호하는 것이 되나 지식이 더욱 아름다움은 지혜는 지혜 얻은 자의 생명을 보존함이니라

 
   
13 하나님의 행하시는 일을 보라 하나님이 굽게 하신 것을 누가 능히 곧게 하겠느냐

 
   
14 형통한 날에는 기뻐하고 곤고한 날에는 생각하라 하나님이 이 두 가지를 병행하게 하사 사람으로 그 장래 일을 능히 헤아려 알지 못하게 하셨느니라

 
   
15 내가 내 헛된 날에 이 모든 일을 본즉 자기의 의로운 중에서 멸망하는 의인이 있고 자기의 악행 중에서 장수하는 악인이 있으니

 
   
16 지나치게 의인이 되지 말며 지나치게 지혜자도 되지 말라 어찌하여 스스로 패망케 하겠느냐

 
   
17 지나치게 악인이 되지 말며 우매자도 되지 말라 어찌하여 기한 전에 죽으려느냐

 
   
18 너는 이것을 잡으며 저것을 놓지 마는 것이 좋으니 하나님을 경외하는 자는 이 모든 일에서 벗어날 것임이니라

 
   
19 지혜가 지혜자로 성읍 가운데 열 유사보다 능력이 있게 하느니라

 
   
20 선을 행하고 죄를 범치 아니하는 의인은 세상에 아주 없느니라

 
   
21 무릇 사람의 말을 들으려고 마음을 두지 말라 염려컨대 네 종이 너를 저주하는 것을 들으리라

 
   
22 너도 가끔 사람을 저주한 것을 네 마음이 아느니라

 
   
23 내가 이 모든 것을 지혜로 시험하며 스스로 이르기를 내가 지혜자가 되리라 하였으나 지혜가 나를 멀리하였도다

 
   
24 무릇 된 것이 멀고 깊고 깊도다 누가 능히 통달하랴

 
   
25 내가 돌이켜 전심으로 지혜와 명철을 살피고 궁구하여 악한 것이 어리석은 것이요 어리석은 것이 미친 것인 줄을 알고자 하였더니

 
   
26 내가 깨달은즉 마음이 올무와 그물 같고 손이 포승 같은 여인은 사망보다 독한 자라 하나님을 기뻐하는 자는 저를 피하려니와 죄인은 저에게 잡히리로다

 
   
27 전도자가 가로되 내가 낱낱이 살펴 그 이치를 궁구하여 이것을 깨달았노라

 
   
28 내 마음에 찾아도 아직 얻지 못한 것이 이것이라 일천 남자 중에서 하나를 얻었거니와 일천 여인 중에서는 하나도 얻지 못하였느니라

 
   
29 나의 깨달은 것이 이것이라 곧 하나님이 사람을 정직하게 지으셨으나 사람은 많은 꾀를 낸 것이니라

 
   

전도서 8 장

1 지혜자와 같은 자 누구며 사리의 해석을 아는 자 누구냐 사람의 지혜는 그 사람의 얼굴에 광채가 나게 하나니 그 얼굴의 사나운 것이 변하느니라

 
   
2 내가 권하노니 왕의 명령을 지키라 이미 하나님을 가리켜 맹세하였음이니라

 
   
3 왕 앞에서 물러가기를 급거히 말며 악한 것을 일삼지 말라 왕은 그 하고자 하는 것을 다 행함이니라

 
   
4 왕의 말은 권능이 있나니 누가 이르기를 왕께서 무엇을 하시나이까 할 수 있으랴

 
   
5 무릇 명령을 지키는 자는 화를 모르리라 지혜자의 마음은 시기와 판단을 분변하나니

 
   
6 무론 무슨 일에든지 시기와 판단이 있으므로 사람에게 임하는 화가 심함이니라

 
   
7 사람이 장래 일을 알지 못하나니 장래 일을 가르칠 자가 누구이랴

 
   
8 생기를 주장하여 생기로 머무르게 할 사람도 없고 죽는 날을 주장할 자도 없고 전쟁할 때에 모면할 자도 없으며 악이 행악자를 건져낼 수도 없느니라

 
   
9 내가 이런 것들을 다 보고 마음을 다하여 해 아래서 행하는 모든 일을 살핀즉 사람이 사람을 주장하여 해롭게 하는 때가 있으며

 
   
10 내가 본즉 악인은 장사 지낸 바 되어 무덤에 들어갔고 선을 행한 자는 거룩한 곳에서 떠나 성읍 사람의 잊어버린 바 되었으니 이것도 헛되도다

 
   
11 악한 일에 징벌이 속히 실행되지 않으므로 인생들이 악을 행하기에 마음이 담대하도다

 
   
12 죄인이 백 번 악을 행하고도 장수하거니와 내가 정녕히 아노니 하나님을 경외하여 그 앞에서 경외하는 자가 잘 될 것이요

 
   
13 악인은 잘 되지 못하며 장수하지 못하고 그 날이 그림자와 같으리니 이는 하나님 앞에 경외하지 아니함이니라

 
   
14 세상에 행하는 헛된 일이 있나니 곧 악인의 행위대로 받는 의인도 있고 의인의 행위대로 받는 악인도 있는 것이라 내가 이르노니 이것도 헛되도다

 
   
15 이에 내가 희락을 칭찬하노니 이는 사람이 먹고 마시고 즐거워하는 것보다 해 아래서 나은 것이 없음이라 하나님이 사람으로 해 아래서 살게 하신 날 동안 수고하는 중에 이것이 항상 함께 있을 것이니라

 
   
16 내가 마음을 다하여 지혜를 알고자 하며 세상에서 하는 노고를 보고자 하는 동시에 (밤낮으로 자지 못하는 자도 있도다)

 
   
17 하나님의 모든 행사를 살펴보니 해 아래서 하시는 일을 사람이 능히 깨달을 수 없도다 사람이 아무리 애써 궁구할지라도 능히 깨닫지 못하나니 비록 지혜자가 아노라 할지라도 능히 깨닫지 못하리로다

 
   

시편 119 장

97 내가 주의 법을 어찌 그리 사랑하는지요 내가 그것을 종일 묵상하나이다

 
   
98 주의 계명이 항상 나와 함께 하므로 그것이 나로 원수보다 지혜롭게 하나이다

 
   
99 내가 주의 증거를 묵상하므로 나의 명철함이 나의 모든 스승보다 승하며

 
   
100 주의 법도를 지키므로 나의 명철함이 노인보다 승하니이다

 
   
101 내가 주의 말씀을 지키려고 발을 금하여 모든 악한 길로 가지 아니하였사오며

 
   
102 주께서 나를 가르치셨으므로 내가 주의 규례에서 떠나지 아니하였나이다

 
   
103 주의 말씀의 맛이 내게 어찌 그리 단지요 내 입에 꿀보다 더하니이다

 
   
104 주의 법도로 인하여 내가 명철케 되었으므로 모든 거짓 행위를 미워하나이다

 
   
105 주의 말씀은 내 발에 등이요 내 길에 빛이니이다

 
   
106 주의 의로운 규례를 지키기로 맹세하고 굳게 정하였나이다

 
   
107 나의 고난이 막심하오니 여호와여 주의 말씀대로 나를 소성케 하소서

 
   
108 여호와여 구하오니 내 입의 낙헌제를 받으시고 주의 규례로 나를 가르치소서

 
   
109 나의 생명이 항상 위경에 있사오나 주의 법은 잊지 아니하나이다

 
   
110 악인이 나를 해하려고 올무를 놓았사오나 나는 주의 법도에서 떠나지 아니하였나이다

 
   
111 주의 증거로 내가 영원히 기업을 삼았사오니 이는 내 마음의 즐거움이 됨이니이다

 
   
112 내가 주의 율례를 길이 끝까지 행하려고 내 마음을 기울였나이다

 
   
113 내가 두 마음 품는 자를 미워하고 주의 법을 사랑하나이다

 
   
114 주는 나의 은신처요 방패시라 내가 주의 말씀을 바라나이다

 
   
115 너희 행악자여 나를 떠날지어다 나는 내 하나님의 계명을 지키리로다

 
   
116 주의 말씀대로 나를 붙들어 살게 하시고 내 소망이 부끄럽지 말게 하소서

 
   
117 나를 붙드소서 그리하시면 내가 구원을 얻고 주의 율례에 항상 주의하리이다

 
   
118 주의 율례에서 떠나는 자는 주께서 다 멸시하셨으니 저희 궤사는 허무함이니이다

 
   
119 주께서 세상의 모든 악인을 찌끼같이 버리시니 그러므로 내가 주의 증거를 사랑하나이다

 
   
120 내 육체가 주를 두려워함으로 떨며 내가 또 주의 판단을 두려워하나이다

 
   

이전 | 목록 | 완료 | 인쇄



즐겨찾기에 등록되었습니다
메모가 저장되었습니다

LOGIN

SEARCH

MENU NAVIGATION